LG유플러스, 모바일 고객에 ‘애플 제품 수리비’ 지원

发稿时间 2021-09-01 09:07
내년 2월말까지 애플 제품 수리비 등 통신비 총 1만6000원 할인 제공

U+모바일 고객이 투바 서비스센터에서 수리 상담을 받고 있는 모습. [사진=LG유플러스 제공]

LG유플러스는 내년 2월 말까지 모바일 이용 고객에게 아이폰(iPhone), 아이패드(iPad), 애플 워치(Apple Watch), 맥(Mac) 등 애플 제품에 대해 수리비 할인 혜택을 제공하는 프로모션을 진행한다고 1일 밝혔다.

·U+모바일 고객은 사용하고 있는 스마트폰 제조사와 관계없이 △고장 또는 파손된 애플 제품에 대해 수리비 1만2000원 △수리한 제품이 U+모바일 요금제에 가입되어 있는 경우 다음 달 통신요금 최대 4000원 등 최대 1만6000원 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다.

LG유플러스는 지난해 4월부터 자사 iPhone 고객에게 iPhone, iPad, Apple Watch 3가지 제품에 대해 횟수에 상관없이 1만2000원 수리비 할인 혜택을 제공해왔다. 지난 10월부터 올해 3월까지는 할인액을 1만5000원으로 늘렸다. 집계 결과 지난해 4월부터 올 3월 말까지 12개월간 1만3000여명의 고객이 혜택을 받은 것으로 나타났다.

LG유플러스는 이번 프로모션부터 보다 많은 고객이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수리비 지원 범위를 iPhone 이용 고객에서 모든 U+모바일 고객으로 확대한다. 지원 대상 제품도 기존 3종에 Mac을 추가해 총 4종으로 늘렸다.

수리비 할인 혜택을 받기 원하는 고객은 애플 공식 서비스센터인 ‘투바(TUVA)’에서 U+고객센터 또는 U+멤버스 앱의 멤버십 바코드를 보여주면 된다. 투바 서비스센터 방문이 어려운 고객은 가까운 LG유플러스 매장에서 A/S대행 서비스를 신청하면 동일한 수리비 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다. 다만, 애플 자체 보증상품인 ‘애플케어 플러스(AppleCare+)’ 이용고객과 배터리 교체, 단순 점검 기술 비용은 할인 대상에서 제외된다.

투바는 지난해 4월 기준 전국 15개 서비스센터에서 광주, 군산, 동탄, 인천, 대구(경산), 수원 지역으로 확대해 올 8월 말 기준 21개를 운영하고 있다. 이에 따라 보다 많은 LG유플러스 고객들이 혜택을 누릴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된다.

정석주 LG유플러스 로열티서비스팀장은 “할인혜택을 받은 고객들의 만족도가 매우 높아 프로모션을 확대 운영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LG유플러스 고객들이 실질적인 혜택을 누릴 수 있도록 iPhone 등 Apple 제품의 수리비 부담을 덜어주는 다양한 방안을 마련하겠다”고 밝혔다.

《 亚洲日报 》 所有作品受版权保护,未经授权,禁止转载。

相关新闻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TOP